• 최종편집 2021-05-09(일)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최근 민간사업자가 구미 5국가산업단지 부근에 폐기물처리사업(매립시설)을 목적으로 제출한 사업계획서를 신중히 검토하여, 사업계획서의 제출자료 미비 등을 근거로 3.12일자로 “반려” 처리 하였다.

20210225_083818.jpg

지난 1. 27. 민간사업자가 산동읍 도중리 일원에 조성 중인 구미국가5산단 구미하이테크밸리 인접지역에 사업장일반 폐기물을 매립할 수 있는 시설을 설치하는 내용을 담고있는 사업계획서를 구미시에 제출했다.

 

이에, 구미시는 도시계획과 등 관계부서에 해당법령을, 외부 전문기관인 한국환경공단, 한국농어촌공사, 한국건설기술연구원, 수도권매립지관리 공사에 해당 사업계획서에 대한 기술검토를 요청하였다.

 

검토결과, 우리 시는 전문기관의 검토의견을 통해 사업계획서의 전반적인 미비 사항 등을 확인하였고, 폐기물처리업허가 업무처리 지침에 근거하여 사업자에게 “사업계획서 반려”를 공식 통보하였다.

 

구미시청 장재일 자원순환과장은 “유사한 사업신청에 대해 관련부서와 외부전문기관의 검토절차를 거쳐 신중하게 업무를 추진, 시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 보전과 행복추구를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 민간사업자 폐기물처리 사업계획서 반려 시켜 ”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