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09(일)
 

포항시는 국민권익위원회와 함께 21일 죽도어시장에서 현장중심 맞춤형 ‘시골장터 이동신문고’를 운영했다.

 

이날 상담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이동신문고 상담버스 및 현장부스에서 진행됐으며, 국민권익위 소속 조사관과 소상공인 시장 진흥공단의 전문 관계자로 구성된 상담반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악화로 피해가 큰 시장상인 등 시민들의 생활 속 고충민원 상담을 진행했다.

210421 국민권익위‘시골장터 이동신문고’, 죽도시장에서 포항시민 고충 들어 (1).jpg

또한, 이례적인 점은 국민권익위원회의 이동신문고가 포항시의 죽도시장과 장기면 두 곳에서 운영됐다는 것이다. 장기면에서는 수성사격장 운영에 따른 소음·진동 민원을 비롯한 생활 전 분야에 걸쳐 고충민원을 상담했다.

 

이날 이동신문고 운영은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해 발열체크·출입명부 관리·마스크 착용 등을 철저히 하고, 상담장 주변 방역을 주기적으로 실시했다.

 

권익위는 사전예약제로 접수된 민원과 현장 접수 민원 중 단순 질의 사항과 즉시 해결 가능한 민원은 상담을 통해 해결하고, 추가 조사가 필요한 사안은 기관 및 담당부서의 협의 등을 거쳐 처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해강 감사담당관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시장 소상상인 등 시민들의 묵혀 두었던 생활 속 고충들이 이번 상담을 통해 해결될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다”며, “앞으로 포항시에서도 시민의 애로사항에 더욱 귀 기울이는 감사행정을 실현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민권익위‘시골장터 이동신문고’, 죽도시장에서 포항시민 고충 들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