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5(화)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6동 우리마을 교육나눔 추진위원회(위원장 김종지)는 5월부터 9월까지 대명6동 청소년 기획단 티키타카 친구들과 함께 폐우산을 활용한 환경보호 활동을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보도자료(220526(평교홍)남구 대명6동 우리마을 교육나눔사업,폐우산의 더 쓸모있는 고민)1.jpg

대명6동 티키타카 청소년 기획단은 환경문제와 기후변화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개선 방안에 대해 고민하던 중 고장 나면 버려지는 우산에 주목하게 되었다.

 

이에 기획단은 폐우산 재활용 사업을 위해 청소년과 주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대명6동 행정복지센터, 대구대명초등학교, 학교 앞 로라, 친환경공작소, 남구희망새마을금고 등 5곳에 우산천 수거함을 설치하였다.

 

수거된 폐우산은 대명6동 추진위원회와 주민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방수 효과가 뛰어난 팔토시로 새롭게 태어나 마을 내 노인일자리 참여어르신 40분께 나누어 드릴 예정이다.

 

추진위원회는 이번 활동을 통해 마을 내 모든 청소년과 주민들이 폐우산을 통해 자연과 환경 문제에 좀 더 관심을 가지게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대명6동 김종지 추진위원장은 “우리마을 청소년들이 환경문제와 기후변화에 관심을 가지고, 폐우산의 더 쓸모있는 고민을 시작한 만큼 마을 내 어른들 또한 청소년들에게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시길 부탁드린다” 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 남구청 ,폐우산의 더 쓸모있는 고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